Browsing: Events

Events
0

아이디어 사업화 체험의 장…2016년 대학창의발명대회 개최

특허청과 한국과학기술단체총연합회가 주최하고 한국발명진흥회가 주관하는 ‘2016년 대학창의발명대회’의 발명아이디어 접수가 10일(목)부터 시작된다. 2002년부터 매년 개최되고 있는 이번 대회는 창조경제를 이끌어갈 대학(원)생들이 자신만의 창의적인 아이디어를 지식재산 교육을 통해 직접 특허로 출원할 수 있고, 학교에서 배울 수 없는 아이디어의 사업화 과정을 체험할 수 있는 대회이다. 국내 대학(원)생이면 누구나 개인 또는 팀(3명 이내)으로 참가할 수 있는 이 대회는 ‘자유부문’과 ‘공모부분’으로 나뉘어 개최되며 참가를 희망하는 대학(원)생은 오는 4월 14일까지 참가신청서를 온라인으로 제출하면 된다. 먼저 ‘자유부문’은 미완성 아이디어를 제출한 후 이를 발명품으로 완성해가는 과정과 그 결과를 겨루게 되는 방식이다. 졸업 작품이나 논문 등도 제출 가능하며, IP-Summer School에서의 교육 등을 통해 완성된 발명을 특허출원서 형태로 작성하여 그 우수성을 겨루게 된다. ‘공모부문’은 대회 참여기업에서 필요로 하는 아이디어나 기술적 과제를 참가자가 발명하여 제출하는 방식이다. 우수한 발명에 대해서는 LS산전 등 대회 참여기업에서 이를 상품화하여 생산이나 판매에 따른 로열티를 대학(원)생에게 지급할 예정이다. 대회 중 서류심사를 통과한 자는 ‘지식재산 썸머스쿨(IP-Summer School)*’에 참가하여 자신의 아이디어가 지식재산권으로 보호받을 수 있는 교육을 받게 되며, 또한 기업관계자의 멘토링을 통해 산업현장의 생생한 목소리를 듣고 궁금증을 해결할 수 있는 기회도 주어진다. 심사 후 우수발명에 대해서는 대통령상 등 총 50건을 선정하여 올해 11월 10일 시상할 예정이다. 특히 우수 수상작에 대해서는 창조경제타운과 연계하여 사업화될 수 있도록 종합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다. 이와 관련해 이춘무 특허청 산업재산인력과장은 “창의적인 사고와 도전정신을 가진 대학(원)생들이 이번 대회를 계기로 미래 대한민국을 이끌어나갈 창의적 리더로 성장해 나아가길 기대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자세한 내용은 대회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으며, 대회 사무국인 한국발명진흥회 지식재산인력양성실로 문의하면 된다.

Events
0

‘2016 드론쇼 코리아’ 해운대 벡스코에서 개막

드론(무인기)관련 국내외 최고전문가들과 드론관련 최첨단 기술·최신기종을 선보이는 ‘2016 드론쇼 코리아’가 2016년 1월 28일부터 30일까지 부산 벡스코에서 개최됐다. 이번 행사는 산업통상자원부와 부산시가 공동 주최하고 미래창조과학부, 국토교통부, 방위사업청 후원으로 국내외 56개사 222부스 규모로 열렸다. 28일 개막식에는 서병수 시장, 이관섭 산업통상자원부 차관을 비롯한 국내외 관련 기업과 전문가 등 1,000여 명이 참석했다. 이번 전시회는 벤처 및 스타트업 기업들을 행사장 메인에 배치하고 대규모 시연장, 발표 및 영상송출관을 조성해 참가업체들의 프로모션을 지원하는 형태로 진행됐다. 아울러 드론관련 기업 간, 드론기업과 IT, IoT 등 연관 산업 기업 간 기술제휴와 협업을 촉진하기 위해 다양한 네트워킹 행사가 마련돼 관객들을 맞이한 것. 또한 우리나라 최첨단 군사용 무인기에서 농업/재해, 재난방지/항공촬영/물류용에 이르는 민수용은 물론 완구-레저용, 고정익에서 콥터형에 이르기까지 100여 대의 최신 드론(무인기) 기종들이 선보여 주목을 받았다. 이번 행사의 하이라이트인 전문컨퍼런스는 드론 종사자를 대상으로 하는 학술적인 내용은 물론이고 드론산업에 직접 진출하거나 드론을 활용한 신사업에 진출을 희망하는 부산, 울산, 경남 등 동남권을 비롯한 국내 중견기업들을 주 대상으로 다양한 프로그램이 기획돼 좋은 평가를 받았다. 특히 미래부 박재문 실장이 정부측 기조연사로 나서고 산업통상자원부, 미래창조과학부, 방위사업청 등 각 부처 담당 과장급 간부들이 나서 미래 먹거리산업인 드론산업육성에 전략과 계획을 밝히는 등 세계적인 석학과 민, 관, 산, 학, 연 드론과 무인기 관련 다양한 분야의 연사 24명이 포진돼 강연을 진행했다. 이와 관련해 서병수 부산시장은 “이번 드론쇼 코리아 개최를 계기로 항공부품 관련기업과 연구대학을 육성하고, 드론 테스트베드와 드론부품 실용화 지원센터를 구축하여 부산의 미래 성장동력으로 드론산업을 적극 키워 드론산업의 메카로 도약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Events
0

사물인터넷이 바꿀 스마트홈 공모전 실시

ETRI(한국전자통신연구원)와 IITP(정보통신기술진흥센터), 스마트홈산업협회가 스마트홈 킬러앱 발굴을 위해 일반 소비자들의 다양한 서비스 아이디어를 모집하는 시나리오 공모전을 개최한다. 이번 행사는 국내 스마트홈 산업 활성화를 위해서 꼭 필요한 킬러앱 발굴을 위한 행사로, 공모에 희망하는 사람은 사물인터넷과 관련한 가정(홈)내의 미래 서비스 시나리오를 제출하면 된다. 주거공간 내에서 편리하고 안전하며 경제적이고 즐거운 삶을 실현하는 생활 시나리오를 제출하면 되며, 가정내 냉장고나 에어컨, 보일러, 조명 등 스마트 융합가전과 관련된 IoT 서비스 시나리오가 공모주제로 쇼핑이나 교육, 의료, 오락 등 응용분야의 제한은 없다. 이번 행사는 그동안 에너지, 건강, 오락, 보안 등 거시적 분류 기반의 탑다운(Top-down) 방식으로 논의되던 스마트홈 서비스를, 이젠 소비자가 원하는 구체적인 시나리오를 크라우드 소싱(Crowd Sourcing)하는 바톰업(Bottom-up) 방식으로 접근해보기 위해 마련됐다. 응모자격은 대한민국 국민이라면 누구나 개인 또는 팀으로 참여 가능하며 팀인 경우 4인 이하로 구성해야 한다. 이와 관련해 ETRI 박준희 스마트홈․팩토리연구실장은 “아이디어 공모를 통해 기기 중심에서 서비스 중심으로 스마트홈 시장의 체질 개선의 기폭제 역할이 가능할 것”이라며 “관련 노하우 기반의 해외시장 개척에도 일조할 것으로 기대된다” 고 전했다. 행사에 대한 보다 자세한 설명과 접수 방법은 한국스마트홈산업협회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참가신청 접수는 1월 22일까지, 공모작품 시나리오는 2월 12일까지 접수 받는다. 시상은 다음달 25일 스마트융합가전 컨퍼런스 행사에서 할 예정이며, 최우수 시나리오로 선정된 대상에는 300만 원, 우수상 200만 원, 장려상 50만 원의 상금이 수여된다.

1 2 3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