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의 기술적 애로사항 해결…전산설계지원사업 시행

0

한국전기연구원(KERI)이 기업의 기술적 애로사항 해결에 도움을 주기 위한 ‘중소·중견기업 전산설계지원사업’을 올해부터 시행한다.

이 사업은 전산해석기술을 활용해 중소기업의 제품개발을 보다 효율적으로 지원하기 위한 것으로, KERI는 전력기기 제품의 성능예측, 설계검증, 개량설계 등을 지원해 제품개발에 소요되는 비용절감, 기간단축 및 성능개선을 도모하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keri

KERI에 따르면, 최근 한전을 비롯해 국내 대기업에 납품할 때나 해외에 수출할 때의 경우 제품 해석결과를 요구하는 경우가 빈번해지고 있는 만큼 이번 사업을 통해 제품 수요자가 요구하는 해석 리포트를 얻을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지원 내용은 제품 성능 해석, 제품 설계 지원, 기술 자문, 해석기술 교육 등의 분야이고, 해석 비용은 상담 후 최소한의 범위 내에서 결정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