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스마트폰 이용한 ‘영상상담 서비스’ 실시

0

LG전자가 ‘서비스 방문설명 처리’의 20% 가량이 방문 없이 영상을 보며 해결이 가능하다는 조사결과에 착안해 영상상담 서비스를 개발했다.

이는 지난 1년간 의견 수렴과 사용성 테스트 등 소비자 조사 과정을 거치며 영상 서비스 개발에 심혈을 기울인 결과라고 LG전자 측은 설명했다.

LG

스마트폰에 ‘LG전자 영상상담’ 전용앱을 설치하고 홈페이지를 통해 상담신청을 하면 LG전자 전문 상담사와 영상으로 상담할 수 있다.

이로써 사용자는 간단한 문제 해결을 위해 기존처럼 서비스기사를 부르거나 서비스센터를 찾아갈 필요 없이 영상상담 서비스로 쉽고 빠르게 문제를 해결할 수 있다.

또한 이 서비스를 활용하면 사용자가 스마트폰 카메라로 찍는 사물의 영상이 상담사의 PC로 실시간 전송된다. 이를 통해 사용자는 전화통화만으로는 설명하기 힘들었던 불편사항을 쉽게 설명할 수 있으며, 상담사 역시 직접 눈으로 보면서 문제를 정확하게 파악할 수 있다.

특히 상담사가 설명하면서 마우스로 PC화면에 그림을 그리면, 고객의 스마트폰 화면에도 동시에 그림이 나타나 쉽고 정확한 의사소통이 가능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 영상상담 서비스는 평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이용할 수 있으며, 이에 대한 보다 자세한 사항은 LG전자 서비스 홈페이지(http://www.lgservice.c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